가깝다는 그 일본, 하지만 그 일본은 아직 한번도 못가본 상상!
(항상 언제나 가고만 싶어하고 이래저래 항상 못갔던..ㅜㅜ)
항상 일본을 꿈꾸던 상상이, 밴쿠버에서 일본을 만났습니다!


밴쿠버 다운타운에 있는 일본식 선술집, 아자까야(Izakaya) Guu!
일본인 친구를 따라 그냥 기대없이 갔던 곳에서,
밴쿠버 속 일본을 만났죠 ㅎㅎㅎ






그럼 고고씽~!

들어가자마자 모든 점원들이 "이랏샤이마세(いらっしゃいませ, 어서오세요)~" 를 외칩니다.






그리고 언제나 손님은 바글바글.
그래서 보통 예약을 하고 가거나, 20분 정도는 대기를 해야합니다.
물론, 상황에 따라 더 걸릴수도 있겠죠..?





주문 목록 하나하나, 손님 오고 갈때, 음식 나왔을 때 등등
여기 점원들은 무조건 큰소리로 말을 합니다.
게다가 모든 점원이 같이. 일본인 특유의 말투와 억양으로 말이죠.
그래서 분위기 자체가 활기차고 신납니다.


같이 갔던 일본인 친구 또한, 자기도 지금 일본에 있는 듯한 기분이 든다고 할 정도였다죠 ㅎ
일본인도 그럴 정도니, 상상으로서는 얼마나 흥분했겠냐며 ㅋㅋㅋ





일본의 모습이 보이는 작은 소품 하나하나까지도 신경쓴 것이,
참 맘에 들더군요.


주문은 일본인 친구에게 전격 맡겼답니다.
정말, 메뉴의 가짓수가 엄청 다양하더라구요.


그렇게해서 상상이 맛 본 음식들!







상큼 싱싱했던 샐러드.








부드럽고 담백했던 연어.








짤쪼름하고 고소하니 참 색달랐던 물렁뼈 튀김.








보쌈인 듯, 바베큐인 듯, 그 중간의 오묘함.







깔끔하니 맛있었던, 장어덮밥.


그리고 가벼운 맥주 한 잔!






바, 테이블, 룸.
종류도 다양하게 갖추어 있답니다.


술 한잔 하러 가기도 좋고, 식사하러 가기도 좋은 밴쿠버 이자카야, Guu.
이미 이 곳에서는 일본인, 한국인, 중국인, 현지인 할 것없이
많은 사람들이 찾는 곳 중의 한 곳이라죠.






밴쿠버에서 일본을 느낄 수 있는, Guu
다운타운 랍슨 스트리트에서 만나실 수 있습니다.
(Robson St. and Bidwell St.)
랍슨행 5번버스를 타신다면, Broughton에서 내리시면 된답니다.




블로그뉴스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Posted by 상상카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분위기가 참 좋아보이네요 깔끔하고 ㅎ 잘 보고 갑니다 >_<;)/

  2.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12.27 11:54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저는 일본집에서 파는 장어가 어찌나 맛있던지,
    장어덮밥에 눈이가네요. 꼴깍.
    일본음식 깔끔하고 보기에도 좋고 먹기도 좋은 거 같애요. ^^

  3.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12.28 15:00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말씀 그대로 밴쿠버에서 만나는 일본이네요!
    깔끔하고 음식도 맛있어보입니다 ^^
    외국을 다니다보면 다른 아시아 음식점들보다
    외국인들도 좋아하는 한국 음식점이 별로 없는 것이 아쉽더군요.

    • 이곳에도 한국음식점이 많긴한데,
      대부분 한국인들이나 아시아인들이 찾긴하죠.
      근데, 외국인들이 더 많이 찾는 한국음식점들도 있긴해요.
      하지만, 아무래도 이런음식점은 한국인의 발길은 뜸한편이죠 ㅎ

  4. LOVE GWEN 2010.01.03 11:39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정말 벤쿠버에서 일본을 느끼실만하군요.. 잘보고갑니다..
    저도 한번 가보고 싶은데 기회가 된다면 저두 데리고 가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