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번 1편에서는 (+보러가기) 드림월드(DreamWorld)의 전체적인 모습들을 보여드렸는데요.
이번에는 그 2탄, 놀이기구 편입니다 ㅋ
사실, 놀이기구 사진을 많이 찍진 못한것 같아요 ㅎ
탈때는 즐기다가 못찍고 돌아다닐때는 다른 풍경찍으라 못찍고 ㅎㅎㅎ


전부는 아니지만, 눈을 사로잡는 드림월드의 환상의 놀이기구 이야기가 지금 펼쳐집니다! ㅎㅎㅎ




자자자, 고고씽~!




상상원정대에도 나왔던 자유로드롭입니다.
세계에서 가장 높은 120m의 자이언트 드롭(Giant Drop) & 공포의 탑(Tower of Terror)





일반 자이언트 드롭과 마찬가지로 올라갔다가 확~내려오는 것이 있고,
바로 그 옆에 자동차 모양의 Tower of Terror가 또 있답니다.
타워오브테러는 자동차 모양의 기차를 타고 곡선을 그리며 올라갔다가 그대로 다시 뒤로 떨어지는 거죠.







놀이기구는 잘 못타는 상상은 물론, 저렇게 멀찌감치 떨어져서 구경만했다는 ㅎㅎ
일행 중에 타본 사람들의 말에 의하면 뒤로 떨어져서 그런지 타워오브테러가 더 스릴만점이라고 하더군요 ㅎ





어딜가나 상상이 빼먹지않고 타는, 통통배(?) 후룹나이드ㅋㅋㅋ
어릴때 이걸 아주 재밌게 탄 기억이 있어서 그런지, 얘는 이상하게 그냥 막 끌린다는 ㅋㅋㅋ
아쉽게도, 드림월드의 통통배 모습은 사진을 찍지못했네요.
줄이 길어서 꽤 오래 기다려야했음에도 불구하고, 서로 사진찍으며 노느라 정신 팔렸단 ㅋㅋ


 보기만 할때에는 무비월드의 후룹나이드가(+더보기) 더 물이 많이 튀겠구나 싶었는데,
이거 보기와는 다르게 드림월드의 것은 아에 물을 부어버리네요 ㅋㅋㅋ






정말정말 모두가 타고싶어했으나, 부족한 시간과 너무나 긴 줄로 인해 발길을 돌려야했던..
아직도 아쉬움이 남는 녀석도 있죠 ㅎ


한국에도 비슷한 놀이기구가 있긴 하지만요 ㅎ




보기만 해도 어지러웠던,
완전 높이 올라가더라구요. 거의 360도를 넘나들더라는 ㅎㅎㅎ





한국에선 볼 수 없는 모습, 놀이동산에 암벽등반이?
이 아이, 꽤 잘하더군요 ㅎㅎ
한두번 해본 솜씨가 아니더라는 ㅎ




관람차! 인 줄 알았던,
누워있다가 90도로 서버리는 허어어억..
참..생긴건 그냥 귀엽고 시시하게 생겼는데..막상 타면 장난 아닐듯 합니다.
(물론, 겁많은 상상은 안탔지만요 ㅋㅋㅋ)




때마침 등장해서 모델이 되어준 아이들 ㅎ
덕분에 별거 아니었던 사물이 재밌어졌다 ㅎ




꼭대기에서 놀이기구와 같이 빙글빙글 도는 스폰지밥이 인상적인
일명, 스폰지밥을 타고 날아라~! (내 멋대로 지은 이름 ㅋㅋㅋ)


문득, 떠오르는 망상..
왜 한국에서는 스폰지송일까요? ;;
네모네모 스폰지쏭~!




우리나라 놀이동산의 그 것과 크게 달라보이지 않은 것들도 있네요.


근데, 문득 드는 생각!
왜 외국엔 바이킹이 없지? ;;




특이하게 서핑하는 곳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워낙 서핑을 좋아하는 동네라 그런가봅니다 ㅎㅎㅎ
아마도, 바다로 나가기 전에 이렇게 먼저 익히려는 듯한 아이들이 대부분입니다.ㅋ
(내 멋대로 상상?ㅋ)


두 곳에서 각각 한사람씩 이용할 수 있는데, 다들 초보라 그런지 순서가 빠르게 돌아가네요.




바로 옆에는 화이트워터월드(White Water World)로 통하는 문!
워터파크로 통하는 문이 가까워지는 놀이기구 조차 물을 연상케하는 것들이 모여있네요 ㅎㅎㅎ


그럼, 이제 물놀이 하러 가볼까나?



블로그뉴스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Posted by 상상카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