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쿠버에서 떠나는 빅토리아부터 나나이모까지의 렌터카여행!
상상카페 일행의 숙소는 Traveller's Inn이었답니다.


Traveller's Inn은 빅토리아에 위치하고 있는 호텔 체인이랍니다.
그래서 빅토리아에 도착하는 순간부터, 정말 엄청많은 Traveller's Inn 간판을 쉽게 볼 수 있다죠.


상상일행이 머문곳은 Traveller's Inn Downtown 지점!






Traveller's Inn이 사랑받는 이유는, 바로 이 착한 가격!


가격표에 있는 가격 이외에 택스가 따로 붙는 캐나다의 특성상
CAD$59.95 + Tax 이지만, 그래도 여전히 착한 가격!


가난한 여행자에게는 그저 고마울 따름이라며..ㅜㅜ
가격이 착하다고, 시설이 나쁜것이 아니냐 하는 걱정은 노노노노노~!


사실, 상상일행도 "그래, 싸니까 별기대하지 말고 가자." 하고 갔던 것이 사실!
하지만 방에 들어가는 순간, 모두가 다 같이 가격대비 완전 만족!!






이렇게 커다란 큰 킹사이즈 침대가 두 개!
세명까지도 거뜬히 잘 수 있는 사이즈라죠.


침대 옆 구석에는 캐리어등의 짐을 놓을 수 있는, 기다란 나무의자도 숨어있었답니다.
만약 침대자리가 모자라다면 성인 한명이 충분히 잘 수 있을만한 크기였다죠.







테이블도 두개나 있구요.
공짜 영화채널에, 무료 차 & 커피 서비스까지!








욕실은 크지는 않았지만, 작지도 않은 아주 적당한 크기였답니다.
수건도 충분히 준비되어 있어 넉넉히 사용할 수 있었다죠.







게다가 화장대가 따로 마련되어 있어서,
여자들이 대부분이었던 상상일행에겐 그야말로 최적의 공간이었답니다.
(화장대 조명도 좋더라구요..ㅎㅎㅎ)







로비엔 인터넷이 사용가능한 컴퓨터도 배치되어있었답니다.
한 대뿐이긴 했지만, 객실에서 무료 무선인터넷이 가능하니 노트북만 있다면 OK!!


물론, 다양한 안내책자와 지도들도 배치되어있구요.
캐나다에서는 인포메이션센터뿐만 아니라 모든 숙소에서 쉽게 지도와 안내서를 무료로 얻을 수 있답니다.
물론, 숙소에만 국한되는건 절대 아니랍니다 ㅎㅎㅎ






넓은 주차장까지 구비되어 있어 렌터카 여행에 제격이었던 곳!
(캐나다는 주차요금이 꽤 비싸거든요 ;;)


커다란 킹사이즈 방이 택스포함 CAD$ 70.72
입실시에는 디파짓(Deposit) $50가 있답니다.
물론, 별문제가 없었다면 퇴실시 돌려받을 수 있구요 ㅎ


4인실이라고 되어있긴 하지만, 6명까지도 가능할 듯합니다.
친구들끼리 떠나는 그룹여행의 숙소로 최적이라죠.


빅토리아 숙소를 찾고 계신다면, Traveller's Inn도 한 번 고려해보세요 ^^

블로그뉴스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Posted by 상상카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꼼꼼하고 좋은 여행기
    감사하게 읽었습니다.
    그런데 가져갈수(스크랩X) 없어 섭섭....
    여행정보 공유? 여행 자랑?

    • 티스토리 블로그는 원래 스크랩 기능이 없습니다.
      만약 스크랩을 원하신다고 따로 글을 남기시면, 네이버 블로그에 올려놓도록 하겠습니다.
      그리고 여행다녀온 자랑이라면, 호텔리뷰의 글은 아니었겠죠.

  2. 와우~ㅎㅎ 2인실도 잇엇나요 ?
    잇다면 가격이 어떻게되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