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애틀 여행에 빠지지 않는 코스 중 하나가, 바로 스타벅스 1호점입니다.
Pike place market (+ 더보기)에 위치하여 마켓구경을 겸할 수 있죠.






Pike place market 한 쪽에 소박하게 자리잡고 있는 스타벅스 1호점입니다.
세계 곳곳에 퍼져있는 잘꾸며지고 멋진 스타벅스들과는 참 많이 다른 모습이죠? ㅎ






다른 스타벅스들은 모두 초록색 마크로 꾸며진 반면,
1호점은, 1호점만의 갈색으로 꾸며져 있습니다.





그리고 그 앞에는 언제나 기념사진을 촬영하려는 사람들로 북적이죠.






북적이는 것은 내부도 마찬가지!
1호점 커피맛을 보기 위해 언제나 사람들이 바글바글 합니다.
하지만, 커피맛은...뭐 크게 다른게 없다며 ㅋㅋㅋㅋ


1호점엔 테이블이 따로 없어서, 무조건 Take Out만 가능하니,
한번씩 휙 둘러보고 어서 나와야한다는 ㅎㅎ
공간이 넓지 않은데 비해, 손님이 많아서
꼭 출퇴근시간의 지하철같다고나 할까요...ㅎㅎㅎ






가게 곳곳에는 스타벅스 1호점을 나타내는 물건들이 참 많습니다.
제일 먼저 눈에 띄는 아이는 역시, 바로 이녀석이죠.
번쩍번쩍 눈에 띄기도 하고, 바로 입구 앞에 있기도 해서요 ㅎ






First Starbucks Store라는 문구가 딱 박혀있습니다 ㅎ






아마도 개장당시의 모습으로 추정되는 오래된 사진도 하나 보이구요. ㅎ






스타벅스 1호점이 위치한 Pike place market에서 로스트한 커피까지!
 





그래도 역시 뭐니뭐니해도 제일 많은 사람의 눈길을 잡는 것은 기념품.






사실 스타벅스 1호점을 가서 딱히 할 일이라고는 커피 한 잔 마시는 것과,
1호점이라고 찍혀있는 텀블러 하나 사오는 거라고나 할까요 ㅎ


하지만, 개인적으로 전 스타벅스 텀블러는 좋아하지 않아서...;;
한번 떨어뜨리면 수습이 불가한 아이라...





그리고 한 쪽 구석엔 세계지도와 함께 나라별로 숫자가 붙어있는 지도가 있다죠.
각 나라별로 스타벅스 지점수를 나타내는 지도랍니다.
한국엔 289 지점이 있네요 ㅎ






긴~줄을 기다린 다음, 1호점의 커피 맛을 보기로 합니다! ㅎ
특이한 점은, 주문을 받을 때 이름을 물어본다는 거죠.
다른 지점에서도 가끔씩 이름을 물어보기는 합니다만, 가끔이죠 ㅎ




그리고, 나름 멋지신(?) 아저씨들이 커피를 만든 다음,
이름을 하나하나 불러주며 커피를 건네줍니다.
간단한 안부인사와 함께 ㅎ


아메리카노 주문하신 분~하는 것보다는 이름을 불러주니 훨씬 좋더라구요.




스펠링을 틀려서 맘상하긴 했지만요 -_-;
ㅋㅋㅋ




한가지 참 인상 깊었던 것은,
옛 모습 그대로의 모습을 지금까지 쭉 이어오고 있다는 점.


심지어, 가게 안에 있던 그림과 똑같은 모습을 실제로 볼 수 있었지 뭐에요 ㅎ
스타벅스 앞에서 바로 딱 그 위치에, 기타를 들고 연주를 하시는 저 아저씨의 모습까지두요.


시애틀에 가신다면, Pike place market과 함께 스타벅스 1호점도 들려보시길 바래요. ㅎ





그리고, 이건 보너스!
미국과 캐나다에서는 스타벅스 카드가 있어서 카드를 이용해서 커피를 구입할 시,
그 당일에 한해, 같은 커피나 같은 금액의 다른 커피가 1회 무료리필됩니다.
본인 생일에는 원하는 사이즈의 원하는 커피 한 잔이 무료!


충전해서 사용가능한 카드이니, 커피매니아들에겐 좋은 정보 !!
기프트카드도 따로 있어서 선물하기에 좋은 품목 중 하나랍니다 ㅎ





블로그뉴스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Posted by 상상카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여기가 별다방 1호점이군요... 의외로 수수한게 멋져보입니다. ^^

  2. 여긴 사람들이 정말 항상 많더라고요~ 제가 있는 동네인데도 상상카페님 사진을 보니 달라보여요 ㅎㅎㅎ

    • 세계적인 명성에 맞게 정말 사람이 많더라구요ㅎ
      찾아오는 사람들의 국적도 참 다양하구요 ㅎㅎ

      시애틀에 계시나보네요^^
      크리스마스 연휴 잘 보내세요~
      여기는 가족끼리 보내니, 저에겐 약간은 썰렁한 크리스마스가 될 듯해요 ㅎ

  3. 저기 줄 너무 길죠?
    커피는 저기보다 옆에 le Panier가 더 맛나요. ^^

  4. 아오네코 2010.01.23 00:55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시애틀엔 스타벅스 1호점이 있는만큼 커피의 메카라고 하던데 정말 커피숍이 많나요? ㅎ

    • 글쎄요..제가 주의깊게 살펴보질 않아서 잘은 모르겠지만,
      북미지역 자체에 커피샵들이 많은듯 하긴 합니다.
      우리나라처럼 캔커피나 자판기 뭐 이런게 없으니 얘네는 다 스타벅스같은 커피샵을 찾거든요.
      밴쿠버같은 경우는 한블럭에 하나 둘씩은 커피샵이 있답니다 ㅎ

  5. 아오네코님이 말씀하신 커피의 메카라는 표현이 왜 이렇게 와닿는지요ㅋㅋㅋ
    시애틀에 정말 한 번 꼭 가보고 싶네요. 스타벅스 1호점 때문이 아니라도
    미국 안에서도 정말 좋은 도시인 것 같아요 ㅋㅋ

    • 태번님도 나중에 꼭 시애틀을 가실 기회가 있으셨으면 좋겠네요 ^^
      여자들 사이에서는 쇼핑하기 좋은 곳으로도 꼽힌답니다.
      시애틀 아울렛이 그렇게 싸기로 유명해서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