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에게 말을 걸다: 백성현 포토 에세이
카테고리 시/에세이
지은이 백성현 (북하우스, 2008년)
상세보기



예전에 인터파크에서 마련한 백성현 북콘서트에 다녀온 이야기를 어려분들께 전해드렸었죠ㅎ ( +더보기 )
그 뒤로 몇 달 뒤, 지금에서야 그 책을 펼쳐 볼 수 있었습니다.
사실 요즘은 책을 보더라도 정보를 얻기위해 여행책이라던지 워홀관련 책을 집중적으로 보곤 했었다죠.



《당신에게 말을 걸다 : 백성현 포토 에세이》는 우리가 흔히들 알고 있는 코요태 빽가의 작품입니다.
하지만, 이 책은 '빽가' 아닌 포토그래퍼로써의, 인간 그대로의 '백성현' 작품이죠.



정말 오랜만에 밤과 잠을 잊어가며 빠져 읽은 책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한창 책에 빠져 잠을 마다했던 중학교시절만은 못하지만요 ㅋ



코요태의 빽가는 호감도 비호감도 아닌, 그냥 연예인중 한명이었을 뿐이지만.
책과 사진으로 보여지는 백성현의 모습은...스폰지의 습성처럼 점점 사람을 흡입하는 매력이 있더군요.
네모난 세상 속에 보여지는 낯선 사람의 영 낯설지만은 않은 새로운 모습.



사람의 첫인상을 결정하는데는 3초가 채 안걸린다고 하죠?
하지만, 그 첫인상을 바꾸려면 60번의 만남을 가져야한다고 합니다.
그런데, 긴머리에 작업복같은 패션을 보이며 요상한 사람으로만 보였던 그 사람의 첫인상이
책 한권을 통해 아주 감성적인 사람으로 바꼈습니다.



백성현의 모든 이야기가 담겨있는 《당신에게 말을 걸다 : 백성현 포토 에세이》
백성현이 그려내는 사진과 여행과 백성현에 관한 이야기.
자신의 모든 이야기를, 감출수도 있을만한 모든 이야기를 털어놓은 한권의 책.
정말, 책제목처럼 마치 백성현이 나에게 말을 거는 듯한 그러한 책.
백성현과 사진과 여행에 관심있는 분이라면, 한번쯤 권하고 싶습니다.



블로그뉴스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Posted by 상상카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8.12 10:58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빽가, 아니 백성현씨는 뭔가 사람이 되보여서 호감이라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