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상상이 소개할 「바로 그 집!」은 삽교천에 즐비해 있는 우렁쌈밥집이랍니다.
삽교호국민관광지로 내려가기 전의 도로에 쭈~욱 늘어서 있는 우렁쌈밥집.





그 중에 상상이 가는 곳은, 바로 이곳입니다.
그냥 맨처음 가게 된 곳을 주욱 가고 있다는 ㅋ
특별히 이 집이 "다른집보다 완전 좋아!" 이런건 없지만 우렁쌈밥이 먹고 싶은 날이면 이 곳을 찾아간다죠.






"우렁쌈밥 주세요~" 라고 외치면 제일 먼저 밑반찬들이 쫘~악 깔립니다. ㅎ
그리고 이어서 된장찌개가 등장하시고.


맨 마지막으로 주인공인 우렁이가 나온다죠.






전 이 뚝배기 안에 들어있는 것들이 무엇인지 참 궁금합니다.
우렁이와...두부? 된장?


그 특유의 맛의 비법이 궁금하다규~!






일반 백반으로도 손색이 없을 밑반찬들이 흐뭇하게 합니다.






곱게 나온 우렁이를 열심히 슥슥 비벼서.
밥 한 숟가락과 함께 상추위에 이쁘게 올려준 다음.





그대로 입으로 투입!! 우후훗~!
어떤 맛인지 궁금하지 않으신가요?
우렁이의 그 씹히는..그..그..그..!! 맛과 쫄깃함은...ㅎㅎㅎ


처음엔 "그냥 그렇네. " 였던 이 우렁쌈밥이 어느순간부터는 갑자기 생각나고 그러더라구요 ㅎ
삽교천(삽교호 국민관광지)를 가실 예정이 있으신 분들은
점심한끼로는 우렁쌈밥이 어떠신지요? ㅎㅎ






블로그뉴스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Posted by 상상카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맛있어보이는데

  2. 지나가다가 2009.09.27 00:53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우와! 이집 좋아하시는 분이 저 말고도 또 있네요!!
    이상하게 요 집 앞에 있는 우렁이박사 그 집이 매스컴이나 인터넷에서 유명하던데,
    전 신흥식당이 더 맛있더라구요. 두 집다 먹어봤어요~
    일년에 몇번은 꼭 갑니다. 일부러 이거 먹으러 새벽에 다녀온적도 있구요.
    어쩜 내일도..^^ 전 아줌마라서 이거 흉내내보려고 집에서 시도를 많이 해봤는데요.
    절대 똑같이 되지는 않더라는..ㅠㅠ
    하여튼 여기 주인아주머니 오랫만에 가도 꼭 알아보시고 인심도 좋으시고~
    적극 추천!!!

    • 전 이집만 가봐서 비교는 못하겠네요 ㅎㅎㅎ
      앞집이 유명한 집이었군요 ㅋ
      어쩐지 항상 붐비더라구요 ㅋㅋㅋ
      그래도 전 이집이 좋더란 ㅋㅋㅋ
      저도 꼭 저 맛의 비밀을 알고싶다죠 ㅎ